ROMANIZED

barame heutnallineun
kkoccipcheoreom heuteojyeo
neoui gieok neoui heunjeokdeul

heuryeojineun sigandeul
seonmyeonghaejin apeumdeul
dasi mot ol chueoge naman saraga

bit baraen gieok soge
dasi neol bol su issge

geunal doraseoneun neol barabomyeo
michindeusi sorichyeodo
ipsureseo jakkuman maemdora

geobi nal mankeum neoege ppajin naemoseube
miwojyeo sumdo swil su ga eopseo
neol ijgo sipeo jebal

mosdahan geu mal ije geuman annyeong

bit baraen gieok soge
dasi neol bol su issge

geunal doraseoneun neol barabomyeo
michindeusi sorichyeodo
ipsureseo jakkuman maemdora

geobi nal mankeum neoege ppajin naemoseube
miwojyeo sumdo swil su ga eopseo
neol ijgo sipeo jebal

mosdahan geu mal ije geuman annyeong


HANGUL

바람에 흩날리는
꽃잎처럼 흩어져
너의 기억 너의 흔적들

흐려지는 시간들
선명해진 아픔들
다시 못 올 추억에 나만 살아가

빛 바랜 기억 속에
다시 널 볼 수 있게

그날 돌아서는 널 바라보며
미친듯이 소리쳐도
입술에서 자꾸만 맴돌아

겁이 날 만큼 너에게 빠진 내모습에
미워져 숨도 쉴 수 가 없어
널 잊고 싶어 제발

못다한 그 말 이제 그만 안녕

빛 바랜 기억 속에
다시 널 볼 수 있게

그날 돌아서는 널 바라보며
미친듯이 소리쳐도
입술에서 자꾸만 맴돌아

겁이 날 만큼 너에게 빠진 내모습에
미워져 숨도 쉴 수 가 없어
널 잊고 싶어 제발

못다한 그 말 이제 그만 안녕